2013.08.30

 

온유를 위한 기도문

 

 

하나님 아버지,

귀한 생명 온유를 저희 가정에 선물로 주시고, 이렇게 즐거워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사랑의 주님, 온유에게 사랑하는 아내와 한몸이 되는 아빠가 되게 해주옵소서,

온유를 끝까지 사랑하는 아빠가 되게 해주옵소서,

온유와 시간을 함께하는 아빠가 되게 해주옵소서,

온유에게 인도자가 되는 아빠가 되게 해주옵서서,

온유에게 자주 "사랑한다" 말해주는 아빠가 되게 해주옵서서,

온유에게 바른 남성상을 보여주는 아빠가 되게 해주옵서서,

온유에게 아빠와 엄마가 서로 사랑하고 존경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가정을 주게 해주옵서서,

온유에게 주님의 사랑으로 먹이고 양육할 수 있도록

저에게 힘과 능력을 허락하여 주시옵서서

온유에 탄생이 모두에게 기쁨과 행복이 되기를 소원합니다.

모든 영광을 주님께 돌립니다.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WRITTEN BY
크레이징오리
세상에 3%, 행복한 부부. 그 부부가 되고 싶은 한 커플이 있습니다. 그들은 블로그를 통해 일상의 소소한 행복을 나누고 있습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비밀댓글입니다
  2. 김건우성도 2017.10.30 13:01 신고
    장종택목사님저도요
    장종택목사님아들을위해서기도하겠습니다
    장종택목사님아들이빨리낫기를소원합니다
secret

2013.08.03_자녀에게 이런 아빠가 되겠습니다.

 

 

 


 

 

 

온유에게 이런 아빠가 되겠습니다.

 

 

1. 사랑하는 아내와 한 몸이 되는 아빠가 되겠습니다.

 

2. 온유를 끝까지 사랑하는 아빠가 되겠습니다.

 

3. 온유와 시간을 함께하는 아빠가 되겠습니다.

 

4. 온유에게 인도자가 되는 아빠가 되겠습니다.

 

5. 온유에게 자주 "사랑한다" 말해주는 아빠가 되겠습니다.

 

6. 온유에게 자주 축복기도 해주는 아빠가 되겠습니다.

 

7. 온유에게 바른 남성상을 보여주는 아빠가 되겠습니다.

 

8. 온유에게 아빠와 엄마가 서로 사랑하고 존경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가정을 주겠습니다.

 

 

 


 

 

 



WRITTEN BY
크레이징오리
세상에 3%, 행복한 부부. 그 부부가 되고 싶은 한 커플이 있습니다. 그들은 블로그를 통해 일상의 소소한 행복을 나누고 있습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온유야. 무럭무럭 세포 분열 하고 있니? ㅎㅎ

엄마가 드디어 오늘 회사에 퇴사 이야기를 꺼냈다는구나.

아빠는 너무도 기쁘단다.

물론 경제적으로 많이 힘들어지겠지만, 무엇보다 우리 아내와 온유가 건강할 수만 있다면...

아내가 힘든 회사 생활과 출근길에 무슨일이라도 생겨서 우리 온유 잘못되기라도 한다면...

그런 끔찍한 생각을 할 때마다 이번 결정은 너무도 당연히 해야 할 결론이라고 생각했다.

아빠가 우리 온유에게 해줄 수 있는게 많지 않겠지만..

지금은 무엇보다 온유가 건강하게 세상에 나올 수 있게만 해줄 수 있다면 뭐든지 할 수 있단다.

온유야. 아빠는 이렇듯 너를 통해 많은 가치관 변화와 인생에 중요한 순위가 바뀌고 있단다.

너로 인해, 아빠의 변화를 기대해주렴.

그리고 응원해주렴!

마지막으로, 무엇보다 나의 1순위는 "나의 사랑하는 아내" "온유의 엄마" 라는건 불변에 법칙이다!! 라고 말해주고 싶구나.

사랑한다. 온유야.

- 퇴사한다는 아내와의 통화 후 아빠가....

p.s : 그건 그렇고... 아빠도 조직 개편이 있다는데... 쿨럭... ㅠㅠ








WRITTEN BY
크레이징오리
세상에 3%, 행복한 부부. 그 부부가 되고 싶은 한 커플이 있습니다. 그들은 블로그를 통해 일상의 소소한 행복을 나누고 있습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힘든 퇴근길 저녁.

문을 열자 먼저 퇴근해 있던 아내는 들뜬 표정으로, 나를 거실 쇼파에 앉혔다.

그리고 갑작스럽게 줄게 있다는 아내. 안방으로 쏘옥 들어간다.

선물이 있다고 한다.

(또 빵사왔나...)


그 순간 아내는 씨-익 웃으면서 나에게 건내는 한마디!


" 아빠 된거 축하해 "


아...빠?!.. 아빠 라구,,, 아빠라니...ㅎㅎ

웃음과 감동이 동시에 쏟구쳐 올라왔다.


그러면서 아내는 임신테스트기를 건냈다.

1차 테스트에 2차까지 해본 후 이야기 하는 거란다.

예전에두 2~3개 사놨던건 다 막대기 하나였는데... 이럴수가 정말 두줄이다.

휴지통에 버려진 사용설명서를 다시 보고 또 보았다.

맞다. 임신이다.


우리 아내의 배속에 새생명이 자라기 시작한것이다.

다시 한번 벅찬 감동에 눈시울이 붉어졌다. 생명을 가졌다는게 이런 감동이었구나.


정말 하늘에서 주신 이런 감동을 느낄 수 있다는 것에 다시 한번 감사드렸다.


" 감사합니다... 주님. "









WRITTEN BY
크레이징오리
세상에 3%, 행복한 부부. 그 부부가 되고 싶은 한 커플이 있습니다. 그들은 블로그를 통해 일상의 소소한 행복을 나누고 있습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